2020.05.26 (화)

  • 흐림속초13.9℃
  • 비16.2℃
  • 맑음철원14.5℃
  • 맑음동두천14.1℃
  • 맑음파주14.7℃
  • 구름많음대관령11.6℃
  • 맑음백령도12.1℃
  • 구름많음북강릉13.1℃
  • 구름많음강릉15.7℃
  • 흐림동해14.0℃
  • 비서울15.6℃
  • 비인천15.1℃
  • 구름조금원주18.8℃
  • 흐림울릉도17.2℃
  • 구름많음수원15.6℃
  • 구름많음영월19.5℃
  • 맑음충주19.8℃
  • 흐림서산15.5℃
  • 구름많음울진17.6℃
  • 맑음청주18.8℃
  • 흐림대전19.9℃
  • 구름많음추풍령20.0℃
  • 흐림안동22.2℃
  • 구름많음상주22.0℃
  • 맑음포항24.0℃
  • 구름많음군산18.2℃
  • 구름많음대구24.3℃
  • 구름많음전주18.8℃
  • 구름많음울산18.3℃
  • 구름조금창원19.0℃
  • 구름많음광주19.8℃
  • 구름많음부산17.1℃
  • 구름조금통영18.3℃
  • 구름조금목포17.8℃
  • 구름조금여수19.0℃
  • 구름조금흑산도16.5℃
  • 구름조금완도18.9℃
  • 구름많음고창17.7℃
  • 구름많음순천18.0℃
  • 구름많음홍성(예)17.0℃
  • 맑음제주18.4℃
  • 맑음고산16.1℃
  • 구름조금성산16.2℃
  • 구름조금서귀포18.7℃
  • 구름조금진주20.1℃
  • 흐림강화14.5℃
  • 구름많음양평16.8℃
  • 맑음이천16.8℃
  • 구름많음인제15.7℃
  • 맑음홍천16.9℃
  • 흐림태백13.6℃
  • 구름조금정선군15.0℃
  • 맑음제천18.5℃
  • 구름많음보은18.2℃
  • 구름많음천안17.1℃
  • 구름많음보령17.3℃
  • 흐림부여18.6℃
  • 구름많음금산19.1℃
  • 맑음18.0℃
  • 구름많음부안18.9℃
  • 구름많음임실17.8℃
  • 흐림정읍18.1℃
  • 구름많음남원20.8℃
  • 구름많음장수17.2℃
  • 구름많음고창군18.0℃
  • 구름많음영광군17.2℃
  • 구름많음김해시18.2℃
  • 구름많음순창군19.8℃
  • 구름조금북창원19.7℃
  • 구름많음양산시19.3℃
  • 구름많음보성군20.3℃
  • 구름조금강진군18.8℃
  • 구름조금장흥18.6℃
  • 구름조금해남16.6℃
  • 구름조금고흥20.4℃
  • 구름많음의령군22.2℃
  • 구름많음함양군20.9℃
  • 구름조금광양시20.2℃
  • 구름조금진도군16.6℃
  • 흐림봉화16.2℃
  • 흐림영주18.5℃
  • 맑음문경19.4℃
  • 구름많음청송군18.8℃
  • 구름많음영덕17.5℃
  • 맑음의성22.1℃
  • 구름많음구미22.8℃
  • 구름많음영천20.9℃
  • 구름조금경주시21.0℃
  • 구름많음거창20.3℃
  • 구름많음합천22.7℃
  • 구름조금밀양21.9℃
  • 구름많음산청21.0℃
  • 구름조금거제18.6℃
  • 구름조금남해20.7℃
독도는 엄연한 "우리 땅"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투데이

독도는 엄연한 "우리 땅"

日本 외교청서 “독도영유권 주장 철폐촉구” 선언문 발표

외교청서반박.jpeg
전일재 사무총장 겸 회장대행@사진제공=(사)대한민국독도협회

 

【김은하 기자】 해양수산부 인가 사단법인  대한민국 독도협회는 19일 독도가 일본의 고유 영토라는 주장을 담은 일본의 외교청서(한국의 외교백서에 해당) 철폐를 촉구하는 선언문을 발표했다.

 

일본 외무성은 19일 서면 각의에 보고한 2020년판 외교청서에 독도에 관해 “다케시마는 역사적 사실에 비추어볼 때 국제법상으로 명백하게 일본 고유영토임이 분명함에도 불구하고 한국이 경비대를 상주시키는 등 불법 점거를 계속하고 있다”라고 기술했다.

 

2017년도 외교청서에서는 독도가 일본영토라는 주장만을 했는데 2018년부터는 ‘한국이 불법 점거 중’이라는 보다 강력한 표현을 사용해 영유권을 주장하고 있다.

 

독도협회는 이날 발표한 선언문에서 "일본의 국정교과서 역사 왜곡에 이어 외교청서까지 독도 침탈의 야욕을 드러낸 것은 일본 정부의 그릇된 역사인식으로 결코 좌시할 수 없다"고 밝혔다.

 

전일재 사무총장 겸 회장대행은 성명서를 통해 “일본의 독도 영유권주장은 한·일 관계에 찬물을 붓는 행위를 넘어 전 세계가 코로나사태로 어려움을 겪는 시기에 현실감각이 없는 부적절한 행위”라고 밝혔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